한국지역난방공사, 몽골 집단에너지 분야 MOU 체결

신재생에너지, 외곽지역 에너지섹터 개발 협력
박원정 기자 | awayon@naver.com | 입력 2016-02-24 15:45:28
  • 글자크기
  • -
  • +
  • 인쇄

△가운데 좌측 몽골 에너지부 차관 델그르트속트 가운데 우측 한국지역난방공사

사장직무대행 이기만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직무대행 이기만)는 지난 23일 분당 본사에서 몽골 에너지부(차관 델그르트속트)와 신재생에너지, 집단에너지 효율화, 지방에너지섹터 개발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작년 8월 한국지역난방공사 창립 30주년 ‘집단에너지 국제세미나’ 에서 체결한 한국·몽골·중국 · EHP(유럽) · IDEA(미국)간 ‘집단에너지 국제협력 강화를 위한 MOU’의 후속 협약으로, 이를 통해 한국지역난방공사는 2016년 하반기부터 몽골 집단에너지 효율화 사업 및 신재생에너지원 결합 집단에너지 사업 등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계획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한국지역난방공사 이기만 사장직무대행은 “이번 MOU를 통해 몽골의 급격한 도시화로 인한 전기 및 열에너지 공급 불균형 문제, 급증하는 쓰레기 처리문제 및 지방의 부족한 에너지 인프라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공동의 노력이 진행 될 것이다”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