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 결과 발표…14일 시상식 개최

포장재공제조합, 8개 분리배출 모범시설에 총 3000만원 수여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7-12-11 17:26:33
  • 글자크기
  • -
  • +
  • 인쇄

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 결과 발표…14일 시상식 개최
포장재공제조합, 8개 분리배출 모범시설에 총 3000만원 수여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김진석)이 ‘2017년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을 개최, 11일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후원으로 개최한 이번 공모전은 재활용 가능자원을 최대한 회수·재활용하기 위하여 분리배출 모범사례를 발굴, 전국으로 확산하고자 올해 8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됐다.


시민단체 및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분리배출 모범시설 평가위원회는 주민 홍보·교육 및 참여, 분리배출 기반 구축, 종이팩·유리병 등의 분리배출 실시여부 등을 심사기준으로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평가를 거쳐 총 8개소의 분리배출 모범시설을 선정했다.


이번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울산광역시 ‘성원상떼빌아파트’는 우유팩, 요구르트병 등 10개 품목을 분리배출하고 있으며, 분리배출 전용 건물을 신축하는 등 분리배출 기반구축과 주민들의 적극적인 분리배출 참여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


주택단지부문 우수상에 선정된 대구광역시 ‘중리롯데캐슬아파트’는 종이팩과 유리병 색상 분리배출 시범사업에 참여하여 심사위원들로부터 분리배출 선도 주택단지라는 호평을 받았다.


다량배출처 부문 우수상에 선정된 ‘서울특별시청’은 사무용 건물로서 개인용 분리배출함 보급, 사무실 및 건물 복도에 분리수거함 설치, 주기적인 성과분석 등 실천노력이 돋보인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진석 이사장은 “일상 생활에서 배출되는 쓰레기가 분리배출과 회수만 잘 되면 귀중한 자원으로 재탄생된다”면서, “이번 공모전을 계기로 국민 모두가 일상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자원순환을 실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 루비홀에서 오전 11시부터 진행된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