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방역용 의료기기 제조업체 간담회 개최

김강립 식약처장, 방역용 의료기기 안정적 공급과 품질관리 철저 당부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2-08 16:38:45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김강립 처장)는 방역용 의료기기 공급현황과 품질관리 애로사항, 연구·개발 현황을 듣고자 방역용 의료기기 제조업체 5개소,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과 함께 12월 8일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업체는 재택 치료용 키트에 포함되는 펄스옥시미터(산소포화도측정기), 체온계와 백신 접종용 LDS주사기 등 코로나19 방역용 의료기기 생산하고 있다.

김강립 처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식약처는 방역용 의료기기 수급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신속심사와 조건부 허가를 추진하고, 철저한 품질관리를 위해 GMP 전문가 현장 기술지원 등 정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면서, “방역용 의료기기 생산업체도 중·경증환자와 재택치료자 에게 필요한 의료기기의 빈틈없는 품질관리와 안정적 공급, 안전하고 효과적인 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