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 버스 등 대중교통 미세먼지 저감 실태는?

김정렬 국토교통부 제2차관, 4호선 인덕원역 방문 지하역사 공기질 스마트관리시스템 구축 현황 점검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3-15 14:57:31
  • 글자크기
  • -
  • +
  • 인쇄

김정렬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14일 오전 9시, 4호선 인덕원역을 방문해 지하역사 공기질 스마트관리시스템 구축 현황을 점검하고 역사 공기질 관리실태를 점검했다.

이어 국민의 발을 책임지는 버스, 지하철, 철도 등 대중교통과 지하역사,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등을 담당하는 관계기관 점검회의를 통해 교통시설·차량 내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논의했다.

▲ 인덕원역 점검 <사진제공=국토부>

인덕원역을 점검한 김차관은 “인덕원역 지하역사 공기질 스마트관리시스템 시범사업이 국민이 안심하고 신뢰하는 청정 대중교통시스템을 확산시켜 나가는 모범사례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진행 중인 시범사업 성과를 면밀히 분석하여 최적의 공기질 관리방안을 도출하고 활용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철도역사·터미널, 열차·버스 내 적정 냉난방 온도기준 운영 등 에너지 사용 절감을 통한 미세먼지 저감 방안 등 적용 가능한 추가적인 대책을 발굴하여 이행할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또한, 김차관은 한국철도공사 등 8개 철도운영자, 전국버스·터미널 관계자 등과 함께 기관별 조치사항을 점검하면서, “많은 국민들이 애용하는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과 터미널·지하역사 등 다중이용시설은 더욱 특별하고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며, “국민들이 안심하고 신뢰하는 대중교통 서비스 제공을 최우선 목표로, 승객들이 머무르는 곳곳마다 가용 자원을 총동원하여 미세먼지로부터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 설 것”을 당부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