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미국산 계란 긴급 수송

계란 수송을 위해 화물기 긴급 편성, 정부와 다방면 공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1-25 14:16:33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미국산 계란 긴급 수송에 나섰다.

▲ 미국산 계란을 긴급 수송 중이 아시아나항공 <제공=아시아나항공>

이번 수송은 고병원성 조류 인플루엔자(AI) 확산 영향으로 부족해진 국내 계란 공급 상황으로 인한 정부의 긴급 요청으로 이루어졌다.

이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1월 25일, 미국 시카고-인천 노선을 통해 미국산 계란 20여 톤을 운송했다. 상품성 유지가 관건인 이번 계란 수송을 위해 운송 온도 유지, 움직임 방지를 위한 특수 완충제 사용 등 특수 화물 운송법을 적용해 신선도를 유지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긴급 재난 상황 속에서 백신 수송 뿐만 아니라 정부와의 다방면적인 공조를 통해 위기 극복에 힘쓸 것이며, 다양한 특수 화물 수송 경험을 가진 국적사로서 안전하게 운송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17년 국내 조류 인플루엔자로 국내에 계란 공급이 부족해지자 150톤 이상의 수입 계란을 수송한 바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