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청년인재 양성 프로그램' 첫 졸업생 탄생

2015년 1기로 선발된 15명의 청년인재 중 맹다니엘, 김정호 등 2명 졸업 맞이해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2-21 13:34:07
  • 글자크기
  • -
  • +
  • 인쇄

스타벅스의 대학생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통한 첫 졸업생이 탄생했다.

 

▲ 스타벅스 청년인재 첫 졸업생 배출 <사진제공=스타벅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이석구)는 스타벅스 커뮤니티 스토어를 통해 후원하고 있는 청년인재 졸업생을 처음으로 2명 배출했다고 21일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운영하는 ‘스타벅스 청년인재 양성 프로그램’은 대학생 청년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후원 프로그램으로, 청년인재로 선발된 학생들에게 졸업까지 최대 4년간 매년 500만원의 장학금 지원을 비롯해 개인의 역량 강화는 물론 문화적 경험 확대 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활동이다. 우수 활동자에게는 스타벅스 지원센터(본사) 인턴십, 스타벅스 글로벌 체험의 기회도 제공한다.

스타벅스는 지난 2014년 10월 대학로에 문을 연 커뮤니티 스토어를 통해 판매되는 모든 품목당 300원의 기금을 적립해 NGO 파트너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전달해 오고 있으며, 지난 해 말까지 이를 통해 마련된 7억원의 기금이 청년인재 양성 프로그램에 활용돼 왔다.

스타벅스 커뮤니티 스토어는 미국과 한국, 태국 등 3개국에서만 운영되고 있으며, 특히 한국의 커뮤니티 스토어는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와 장기적인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수익금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이익공유형 매장이다.

지난 2015년 1기 청년인재 선발을 필두로 현재 4기까지 총 38명의 청년인재가 선발됐으며, 올해 4월에는 청년인재 5기도 곧 선발 예정이다.

이번에 가장 먼저 졸업을 맞이한 스타벅스 청년인재는 지난 2015년 청년인재 1기로 선발됐던 15명의 학생 중 맹다니엘 (총신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김정호 (중앙대학교 국어국문학과) 등 2명이다. 나머지 13명의 학생은 아직 재학 중이거나, 올 가을학기 졸업을 앞두고 있다.

스타벅스는 앞으로도 어려운 환경 속에도 적극적인 의지로 삶을 개척해 나가는 청년들이 지역사회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역량 강화 및 리더십 함양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인재들의 꿈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스타벅스는 이번 청년인재 첫 졸업을 축하하고 격려하기 위한 ‘2019 청년인재 졸업기념식’을 19일 스타벅스 커뮤니티 스토어 대학로점에서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이 맹다니엘, 김정호 졸업생에게 청년인재 수료패 전달하고 특별 제작한 커뮤니티 스토어 휘장을 어깨에 걸어주며 청년인재 중 처음으로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두 학생을 축하했다.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는 “두 졸업생은 스타벅스 커뮤니티 스토어가 맺은 첫 열매와 다름이 없다.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지금까지 청년인재로서 받은 사랑과 배려를 지역사회를 위해 다시 베풀 수 있는 훌륭한 사회 구성원이 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졸업생 맹다니엘 학생은 “청년인재 활동을 통해 장학금뿐만 아니라 다양한 사회적 경험을 쌓을 수 있었다. 특히, 우수 청년인재로 선발 되 스타벅스 지원센터에서 인턴십을 진행하며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을 가까이서 접할 수 있었던 경험이 사회복지사로서의 진로를 선택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정호 학생은 “지금까지 선발된 청년인재 38명을 대표해 가장 처음 졸업을 맞이한다는 점이 뜻 깊고 남다른 책임감이 느껴진다. 인정받는 지역사회 일원이 돼 후배들에게 영감을 주는 선배로 기억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