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복지진흥원, 국립산림치유원에 산림복지연구개발센터 개원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1-06 11:49:11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경북 영주시 봉현면 국립산림치유원에 산림복지연구개발센터가 문을 열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6일 경북 영주 국립산림치유원 사무동에서 산림복지연구개발센터 개원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원식은 산림복지서비스의 연구·개발 기능 강화를 위해 국립산림치유원 소속의 치유효과분석센터를 소속연구기관으로 확대·개편한 것.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감염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 이창재 원장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앞으로 이 센터는 현장 중심의 산림복지 효과를 과학화하는 연구(산림복지효과분석팀)를 비롯해 산림치유자원의 빅데이터(방대한 양의 데이터) 구축(산림치유자원조사팀), 치유음식문화 다양화와 확산(산림치유음식연구팀) 등을 연구한다.

이창재 원장은 “산림복지연구개발센터는 산림복지의 과학적 실용화를 선도하고 연구하는 기능을 담당할 것”이라면서 “다양한 연구결과를 통해 산림복지정책의 근거자료 제공과 산림복지서비스 과학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