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맘코리아, 청소년 '물' 토크콘서트 열어

대한민국 국제 물주간(KIWW) 개막행사로 청소년들과 ‘물’ 이슈 통해 환경문제 인식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9-13 11:45:5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대구 엑스코에서 '도시의 지속가능한 물이용'을 주제로 토크 콘서트 진행
 

청소년들은 '물'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 물 환경 문제와 물 정책 등 다양한 주제를 놓고 청소년들의 솔직한 생각을 들어보자.

 

환경교육NGO인 에코맘코리아(대표 하지원)는 대한민국 국제물주간(Korea International Water Week 2018)에 맞춰 대구광역시(시장 권영진)와 함께 ‘2018 청소년 물 토크 콘서트’를 9월 12일 대구 엑스코에서 중고등학생 4백여명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에 개최한 ‘2018 청소년 물 토크 콘서트’는 미래 세대인 청소년들이 ‘물’ 이라는 이슈를 통해 환경 문제를 인식하고, 지속가능한 물 정책에 대해 청소년들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본 토크 콘서트는 영신고, 성화중, 정화여고 등 대구시내의 중고교 4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해 뜨거운 관심과 참여 속에 열기를 더했다.

▲ 대구 청소년 물 토크콘서트 <사진제공=에코맘코리아>

‘2018 청소년 물 토크 콘서트’는 '도시의 지속가능한 물 이용'이라는 주제로 방송인 오종철 소통테이너의 사회로 다양한 ‘물’ 전문가와 함께 했다. 물 토크콘서트의 의미는 김정욱 녹색성장위원장(서울대 환경대학원 명예교수), 김연창 전 경제부시장 그리고 정응호 대구녹색환경지원센터장의 축사로 더해졌다.

 

그리고 발제자와 패널로 ▶한무영 빗물연구센터장(서울대 건설환경공학부 교수) ▶추광호 물산업융복합연구소장(경북대 환경공학과 교수), 염형철 사회적협동조합 한강 대표,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가 참여했다.

영상세대인 청소년 눈높이에 맞춰 제작된 ‘물의 이용’ 영상을 상영해 잘못된 물 사용 습관과 물 낭비, 물을 바르게 사용하는 방법 등을 전했으며, 이는 대구지역을 포함한 중고등학교에 전달될 예정이다. 영상제작에 삼일미래재단의 후원도 함께 했다. 또한 주제 발제 후 청소년 난타팀 ‘달존’의 공연은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토크콘서트는 “Best 물 절약 아이디어“와 “Best 빗물 이용“ 아이디어를 입장 시 스티커로 붙이고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낸 학생의 의견에 SNS로 익숙한 엄지 이모티콘 손 팻말을 사용해 ‘좋아요, 싫어요’의 의사표현을 하며 전문 패널들과도 자유롭게 질문과 의견을 주고받았다.

행사를 주관한 에코맘코리아 하지원 대표는 “청소년들이 지속가능한 물 이용에 대해 바르게 인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스스로 실천할 방법을 결심하며, 청소년의 관심과 참여가 부모에게로 이어져 부모들의 인식 확대에도 긍정적 기여를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