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의협, '감염병 뉴스레터'로 신종 감염병 정보 공유

공중보건 위기상황 대비하기 위해 일선의료기관에 감염병 정보 제공 강화
온라인팀 기자 eco@ecomedia.co.kr | 2017-06-09 10:51:18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기석)는 신종·재출현 감염병 등으로 인한 공중보건 위기상황에 대비하기 위하여, 대한의사협회와 함께 일선 의료기관에 감염병 정보 제공을 강화해 나간다고 밝혔다. 

 

감염병 등으로 인한 공중보건의 위기는 발생 시 초동 대응과 적절한 조치가 필수적이며, 이를 위해서는 국내외 감염병 발생 상황에 대한 지속적인 감시와 그 정보를 국민, 특히 감염병 발생의 최일선에 있는 의사에게 제공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 

 

질병관리본부는 2016년 신종·재출현 감염병 등으로 인한 공중보건 위기상황에 대비하기 위하여 대한의사협회와 양해각서(MOU)를 맺고, 감염병 발생의 최일선에서 환자를 진료하는 의사들에게 국내외 감염병 발생 동향을 알려주기 위해 의협과 공동으로 ‘감염병 뉴스레터’ 및 ‘감염병 뉴스속보’를 제작하여 회원들에게 배포해왔다.
* 감염병 뉴스레터: 2주 간격, 격주 금요일마다 배포
** 감염병 뉴스속보: 긴급한 감염병 관리를 위해 필요할 경우 즉시 배포 

△ 감염병 뉴스레터

 

2017년 5월부터는 의사들의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짧은 시간 안에 스마트폰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웹페이지 형식의 소식지를 대한의사협회원 약 8만3000명에게 문자메시지(MMS)로 발송 중이며, 단순히 유행 상황을 알리는데 그치지 않고, 의사들이 해당 감염병에 대해 적절히 대처할 수 있도록 내용을 보완하기 위해, 

 

해외 및 국내 주요 감염병 유행 상황을 전하는 ‘감염병 주요 뉴스’
국내외 감염병 관련 특이사항 담은 ‘클릭 핫 뉴스’
편집위원의 칼럼 형식으로 감염병 위기평가와 당부사항을 담은 ‘감염병 전문가가 전하는 소식’
이슈가 되는 감염병을 퀴즈 형식으로 풀어보는 ‘감염병 퀴즈’
시기적으로 유행 가능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방법에 대해 알려주는 ‘카드뉴스’를 만드는 등 내용을 한층 충실하게 구성하였다. 

 

‘감염병 뉴스레터’는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http://cdc.go.kr) 내 ‘의료인지원’ 메뉴에 게시되어, 보건의료관계자 뿐만 아니라 누구나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를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질병관리본부 정기석 본부장은 “신종·재출현 감염병 등으로 인한 공중보건 위기는 초기에 적절하게 대응함으로써 피해를 최소화 시킬 수 있다”며, 

 

감염병 뉴스레터를 더 많은 의료인과 관심을 가진 국민이라면 누구나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임을 밝히고, 지속적으로 국내외 감염병 발생 동향에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하였다.

[환경미디어 온라인팀]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