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유통업계 첫 4대 시중 은행 -79개 저축은행과 금융플랫폼 완성

KB국민은행과 업무협약 체결...고객에 최상의 금융서비스 제공
박원정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7-10 10:48:31
  • 글자크기
  • -
  • +
  • 인쇄

365코너 기능 대체-기존 은행ATM 수수료와 같은 무료 혜택 제공
향후, 스마트ATM 통해 은행업무까지 처리 가능해질 것으로 예상


 
GS리테일이 KB국민은행과 업무 협약(MOU)을 체결, 명실공히 시중 은행과의 금융 플랫폼 구축을 완성했다. 이는 유통업계 최초로 4대 시중 은행 및 79개 저축은행과 금융 플랫폼 망을 형성함으로써 고객에게 보다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 GS리테일 - KB국민은행과 업무 협약 체결
전국 GS25가 전국 주요 은행들과의 금융서비스 업무 협약을 통해 금융플랫폼의 역할을 담당하게 됐다. 

 

GS리테일과 KB국민은행은 10일 KB국민은행과 고객 가치 증대와 편리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이하 MOU)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식은 여의도 소재의 KB국민은행 본점에서 허연수 GS리테일 대표이사, 허인 KB국민은행장 등 양사의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오프라인 금융 플랫폼을 활용한 양사의 공동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MOU 주요 내용으로 양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오프라인 플랫폼이 될 편의점을 중심으로 ▲ATM를 활용한 생활밀착형 금융서비스 개발 ▲고객 가치 증대를 위한 고객 편의성 증대 방안 협력 ▲양사 온-오프라인 플랫폼 융합을 통한 금융 서비스 공동 개발 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에 체결된 MOU를 통해 GS리테일과 KB국민은행은 올해 안에 GS25에 설치돼 있는 ATM(CD) 중 ㈜효성티엔에스 기기 8500여 대에서 KB국민은행 ATM(CD)과 동일한 조건으로 무료 입출금 및 이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예를들면 KB국민은행 고객이 가까운 GS25 점포에서 ATM(CD)을 통해 입출금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은행이용시와 동일하게 수수료가 면제된다. 영업 시간이 지난 이후에는 기존 KB국민은행 ATM(CD) 수수료와 동일하게 적용된다. 

이 밖에도 향후 GS리테일과 KB국민은행은 GS25 스마트ATM 기에서 LIIV(리브) Pay 출금 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생활밀착형 금융-유통 융복합 서비스를 함께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안병훈 GS리테일 생활서비스 부문장은 “이번 KB국민은행과의 제휴를 통해 많은 고객들에게 편리성 제공 및 수수료 비용 감소로 인해 만족도가 높아 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차별화된 서비스 개발 등을 통해 GS25가 오프라인 금융플랫폼의 선구적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유통과 금융의 결합을 통한 미래 지향적 금융플랫폼의 역할 예상
    GS리테일, 전국 4대 시중 은행 및 79개 저축 은행과 업무협약 체결 완료!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유통과 금융의 결합을 통해 향후 온-오프라인이 융합된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제공 할 것으로 예상된다. GS25는 은행 365코너로 시작해 새로운 금융 서비스 인프라의 중추적인 플랫폼 역할로 변신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GS리테일은 이번 MOU를 통해 KB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인천지역) 등 주요 4대 시중은행과 79개 저축은행까지 주요 은행들과 손을 잡고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지난 해 4월 K뱅크, 11월 우리은행, 신한은행과 MOU을 체결하고 현재 GS25 ATM(CD)을 통해 은행 이용과 동일한 무료 입출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6월 저축은행중앙회와도 MOU를 체결해 무료 출금 등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으며 7월말 오픈 예정이다.


GS25가 올해 8월 KB국민은행 고객들을 위한 금융서비스까지 제공하게 될 경우 주요 은행의 365코너 역할을 대신하게 됨으로써 중요한 오프라인 금융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GS리테일과 MOU를 체결한 주요은행의 고객들은 멀리 있는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도 은행과 동일한 조건으로 GS25의 ATM(CD)를 통해 무료 입출금, 송금 등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으며, 이를 통해 GS25와 은행들은 고객의 편의가 획기적으로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GS25는 향후 지방 은행들과의 MOU 체결을 확대함으로써 전국의 고객들이 언제 어디서든 금융서비스를 알뜰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향후 스마트ATM 확대를 통해 은행업무까지 처리 가능

GS리테일은 스마트ATM 확대를 통해 GS25 점포에서 일상적인 은행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GS25가 적극적으로 확대하고 있는 스마트ATM은 입출금은 물론, 바이오인증, 대출업무, 카드발급 등 다양한 비대면 금융서비스를 기기에서 바로 처리할 수 있는 고사양 기종이다.

GS25는 기존 은행들도 비슷한 사양의 기기는 100대 미만으로 보유하고 있는 고사양 스마트ATM을 현재 1600개 점포에 설치 완료했으며, 올해 2700대까지 늘린 후 향후 2020년 까지 전국에 5000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GS25는 향후 스마트ATM기기를 통해 금융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이 늘어나고 일상화 될 경우 GS25가 전국 5000여 개 은행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안병훈 GS리테일 생활서비스 부문장은 “향후 현재 은행에서 처리할 수 있는 다양한 업무가 편의점에서 처리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GS25는 주요 은행들과의 MOU를 통해 중요한 오프라인 금융플랫폼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고객들의 삶이 혁신적으로 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