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절약 TIP' 생각보다 쉬워요~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6-20 09:54:4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이학수)는 물관리일원화 실행 원년을 맞이하여 한정된 수자원을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한‘물절약 추진계획’을 전사적으로 시행한다.

이번 ‘물절약 추진계획’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모든 국민이 중단 없는 깨끗한 물 공급을 누릴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가 먼저 물절약 방법을 모색하고 실천에 앞장서는 취지로 추진됐다.


먼저, 물절약 방법으로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감압과 절수기기 보급을 시행한다.

수도꼭지 감압은 한국수자원공사의 전국 사업장 사옥 내 수도꼭지 1315개소를 대상으로, 물 사용에 불편함이 없는 최소수준으로 수압을 낮춰 기존 대비 최대 30%가량 줄일 수 있는 방법이다.

또한, 지방상수도 위수탁 지역 등을 중심으로, 절수설비 의무화가 시행된 2001년 이전에 건축된 노후주택에 절수형 양변기와 같은 가정용 절수기기를 보급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수율 제고와 작년 말 개소한 ‘물수요 공급 예측센터’를 통한 물수요 및 공급 예측 등 물절약 계획을 추진한다.

지방상수도 운영효율화 사업과 현대화 사업을 바탕으로 지자체와 협력을 더욱 강화해 유수율을 높이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또, ‘물수요 공급 예측센터’를 통해 물수급 분석 모델을 구축하여 국가 전체 단위부터 지역 단위까지 물수요 및 공급 관련 계획 수립 시 낭비 없는 물관리 체계 확립에 기여할 계획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물절약 추진계획’으로 2023년까지 팔당댐의 총 저수용량 규모인 2억6천만㎥ 절감을 목표로 물절약에 앞장설 계획이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물은 무한한 자원이 아니며 물 문제는 특정 지역만의 문제가 아님을 다시 한번 상기해야 할 때”라며, “한국수자원공사가 먼저 물절약에 나서 건강한 물 공급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