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생태환경건축학회 신임 회장, 최율 교수 선출

임기 2년..."실천적 방안 모색-전문기술 교류 체계 구축 노력"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6-12-28 09:35: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최율 신임회장<사진출처=건양대학교홈페이지>

한국생태환경건축학회 추계학술발표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최율 건양대학교 의료공간디자인학과 교수가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7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2년이다. 

 

한국생태환경건축학회는 지구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재인식하고, 인류 생존을 위해 기여하는 길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2001년 2월 설립된 단체다. 

 

최율 회장은 취임사에서 “한국생태환경건축학회가 지속가능한 건축을 보급하기 위한 실천적 방안을 모색하며 관련분야의 전문기술을 교류할 수 있는 협동체계를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