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열린뜰 재활용 프리마켓' 개장

오는 27일 오전 10시‘열린뜰 재활용 프리마켓’열어
코로나19로 지친 주민에게 힐링이 되는 시간 마련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5-25 09:28:0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강동구가 오는 27일 오전 10시에 강동구청 앞 열린뜰에서 재활용 활성화와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열린뜰 재활용 프리마켓’을 개최한다.

 


‘열린뜰 재활용 프리마켓’은 자원 재사용과 나눔의 즐거움을 이웃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소통의 장으로, 5월 27일 개장을 시작으로 10월까지(8월 제외) 매월 넷째 주 수요일 오전 10시에서 오후 2시까지 강동구청 앞 열린뜰에서 만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지친 당신에게 힐링이 되는 시간”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주민들에게 활력을 되찾아 주기 위해 다양한 즐길거리, 먹거리, 볼거리가 준비돼 있다.

프리마켓은 강동구 주민이 판매자이자 나눔 문화의 주인공으로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핸드메이드 신상품과 중고잡화를 판매하는 중고장터 ▲폐건전지, 폐페트병 수거함 ▲모으면 돈이 되는 종이팩 교환부스(종이팩 1kg당 종량제봉투 10ℓ 2장) ▲청년상인의 푸드트럭 등 약 80개의 부스가 운영된다.

또한 환경시민단체와 연계해 운영하는 업사이클 부스에서는 아이스팩을 이용해 방향제를 만들어보는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재활용품 수거 및 교환 부스를 이용하는 주민에게는 경품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는 쿠폰도 제공한다.

아울러 오전 11시 30분에는 ‘찾아가는 힐링 음악회’가 함께 진행돼 클래식, 퓨전국악, 마술 등 다양한 무대를 선보여 주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의 마음에 위안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자원 재사용과 나눔 문화가 확산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하도록 안내할 계획이다.

‘열린뜰 재활용 프리마켓’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 청소행정과로 연락하면 된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