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산사태 대비, 전국단위 대피훈련 실시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6-20 09:20:5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장마철 산사태로 인한 인명·재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산사태 재난 대비 실제 대피훈련’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68개 소속기관(국유림관리소 27, 자연휴양림 41)과 226개 시·군·구 등 294개 관계기관이 참여했다.

훈련은 집중호우 기상을 가정하여 산사태 예측 정보를 가상 제공하고, 산사태취약지역 내 주민을 실제 대피시키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산림청과 각 지자체는 산사태 재난 매뉴얼 정비, 산사태정보시스템 상 연락처 현행화 및 활용법 숙지 등 재난상황 발생을 대비한 전달 체계를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앞으로 산림청은 대피로 확인·정비 등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하고, 산사태 예방·대응체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최수천 산림보호국장은 “올해 국지성 집중호우와 태풍내습 등으로 산사태 발생이 우려되는 만큼 재난 대응체계를 공고히 해 국민 안전에 힘쓸 것”이라면서 “국민들도 훈련에 적극 동참하여 주시고, 평소 국민행동요령 숙지 및 대피로 확인 등 경각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