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정식 오픈 안했는데도...로스트아크 인벤(로아), 도넘은 마케팅 탓?

이정미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11-07 15:48:14
  • 글자크기
  • -
  • +
  • 인쇄
▲ (사진=로스트아크 인벤(로아) 캡처)


로스트아크 인벤(로아)가 첫 걸음부터 곤혹을 치르고 있다.

스마일게이트알피지는 7일부터 신작 로스트아크 인벤(로아) 오픈베타서비스를 실시했다. 하지만 해당 게임을 접하기는 어려운 것으로 보인다. 홈페이지 접속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탓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로스트아크 인벤(로아)가 첫 걸음부터 삐걱거린 이유는 ‘마케팅’때문으로 보인다. 로스트아크 인벤(로아)는 아직 게임이 정식으로 출시되지 않은 오픈베타서비스 단계임에도 불구하고 현금으로 결제할 수 있는 아이템을 출시했다.

이에 유저들은 로스트아크 인벤(로아) 접속조차 제대로 되지 않는 상황에서 도가 지나친 행보가 아니냐는 지적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환경미디어= 이정미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