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공사, 설 연휴 21일 생활폐기물 반입 허용

박영복 | eco@ecomedia.co.kr | 입력 2015-02-12 14:01:46
  • 글자크기
  • -
  • +
  • 인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사장 송재용, SL공사)는 설 연휴 넷째 날인 오는 21일에 생활폐기물 등에 대해 반입을 허용하기로 했다.

 

SL공사에 따르면 이번 생활폐기물 반입조치는 설 연휴기간이 2월 18일부터 2월 22일까지 5일간인 관계로 수도권지역 생활폐기물 등의 원활한 처리를 위해 마련됐다.

 

반입시간은 귀성객 차량 도로정체 상황 등을 고려, 오전 6시부터 오후 2시까지 8시간이며 생활폐기물 뿐만 아니라 하수슬러지, 음폐수 등도 반입할 예정이다.
 

아울러, 2월18일은 하수슬러지와 음폐수를 반입 예정이나, 생활폐기물은 반입이 되지 않는다.

 

SL공사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생활폐기물 등을 원만히 처리, 수도권 지역의 쾌적한 환경과 지자체의 애로사항이 동시에 해결될 것으로 기대 된다"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박영복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많이 본 기사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