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국유림을 활용한 산림텃밭 조성 현장토론회’ 개최

31일 경기도 화성 산림텃밭 조성지 일원서 운영 방안 모색
김한솔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5-31 11:01:20
  • 글자크기
  • -
  • +
  • 인쇄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31일 경기도 화성시 일원 국유림에서 ‘국유림을 활용한 산림텃밭 조성 현장토론회’를 개최한다. 이 날 토론회는 국립산림과학원과 서울·수원·부여·양산 등 시범사업 운영지 관리소 담당자 2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산림텃밭은 수실류, 산채·산약초 등 다양한 임산물을 소규모로 재배하는 산림 내 공간을 말한다. 최근 생활권 도시림이 부족한 상황에서 도시 텃밭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산림청은 올해 도시 인근지역 국유림 내 무단점유지 4개소를 시범 조성·운영대상지로 선정했으며, 모니터링 결과에 따라 단계적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날 토론회 참석자들은 국립산림과학원에서 운영 중인 산림텃밭 조성지를 방문해 운영방법·현황 등을 살펴보고, 시범대상지 조성·운영 방안을 논의한다.


산림청은 앞으로 ‘마을공동 산림텃밭 조성’을 서비스디자이너·전문가·일반국민·공무원으로 구성된 국민디자인단* 과제로 선정하고 혁신적인 산림텃밭 정책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박영환 국유림경영과장은 “마을공동 산림텃밭 조성을 통해 국유림의 활용도를 높이고 국민들의 생활권에서 체감도 높은 산림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국민디자인단 운영을 통해 도시지역 내 무단점유 국유림의 새로운 복구모델 마련되도록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김한솔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