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도시 인천에서 등대의 역사를 만나세요!

11.8~17 인천서 2018등대올림픽 성공기원 '등대유물전시회’개최
강유진 기자 eco@ecomedia.co.kr | 2017-11-08 11:00:44

내년 5월 인천에서 등대올림픽이 열린다. 이를 축하하며 특별한 전시가 마련됐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와 함께 인천시청 본관에서 8일(수)부터 17일(금)까지 등대의 역사와 기술을 살필 수 있는 행사인 ‘등대유물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내년 5월 인천에서 열리는 ‘제19차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콘퍼런스(등대올림픽)’ 개막을 200일 앞두고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의미에서 추진되었다.

 

첫날인 8일 오전 10시 30분에는 인천시청 본관 1층 중앙홀에서 박광열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과 조동암 인천광역시 정무경제부시장 등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행사 개막식을 갖는다.
* IALA(International Association of Marine Aids to Navigation and Lighthouse Authorities) : 등대, 등부표 등 항로표지에 대한 기술개발 및 기술 표준화를 위해 83개 항로표지 당국으로 구성된 국제기구

 

 

인천시청 중앙홀에 꾸며지는 전시회장은 ▲등대와 항로표지 ▲프레넬렌즈 ▲등대광원의 변천 ▲세계 등대우표, 주화 및 화폐 등 4개 주제를 가진 전시공간으로 구성된다.
* 프레넬렌즈 : 등대의 빛을 멀리 비추기 위하여 사용되는 대형 볼록렌즈로, 프랑스 물리학자 프레넬에 의해 개발

 

우선 ‘등대와 항로표지’ 전시공간에서는 ‘한국의 아름다운 등대 16경’에 꼽힌 국내 등대들의 모습과 등대의 기원을 소개하는 영상 등을 관람할 수 있다. 그 외에도 프레넬렌즈 실물 및 조작원리 설명, 횃불에서 전기등에 이르는 시대별 등대 광원, 총 167점에 이르는 세계 각국의 등대우표, 기념주화 및 화폐 등을 관람할 수 있다.
* 등대 16경 : (동해권) 속초.독도.호미곶.울기.간절곶등대, (남해권) 영도.오륙도.소매물도.오동도.우도.마라도등대, (서해권) 홍도.오청도.옹도.팔미도.소청도 등대

 

1929년부터 4년마다 개최되어 ‘등대올림픽’이라 불리는 국제항로표지협회(IALA) 콘퍼런스는 ‘성공적인 항해, 지속가능한 지구’를 주제로 내년 5월 27일부터 6월 2일까지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다. 83개 회원국과 49개 연구기관, 110여 개 관련 기업에서 참가할 예정이며, 산업전시회와 세계등대유물전시회도 함께 개최될 예정이다.

 

박광열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내년 5월에 열릴 제19차 IALA 콘퍼런스를 200일 앞두고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선박 안전 지킴이인 등대의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아울러 내년 IALA 콘퍼런스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인천광역시와 함께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