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공원서 만난 봄의 전령사 "매화"

호수의 반영과 해넘이가 장관인 인천 미추홀과 센추럴파크공원서
송명숙 기자 | eco1@ecomedia.co.kr | 입력 2020-03-01 18:59:0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송명숙 기자] 2월의 마지막 날,  코로나19의 감염위협에도 불구하고 해넘이가 아름다운 인천 미추홀과 센추럴파크공원을 찾았다. 호수의 반영과  해넘이를 봄소식과 함께 렌즈에 담았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