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돈아 작가 경기도 박물관 특별전 ‘경기별곡: 민화, 경기를 노래하다’ 미디어아트 선보여

조선시대 민화, 현대적으로 해석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8-14 17:59:4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미디어 아티스트 이돈아 작가의  ‘경기별곡: 민화, 경기를 노래하다’ 전시가 경기도박물관에서 오는 2021년 2월 14일까지 개최된다. 

 

▲ 이돈아 작가

경기도박물은 11개월에 걸친 리모델링을 마치고 8월 4일부터 재개관을 했으며, 현재 민화 작가 30명과 미디어아트·설치 작가 4명의 경기도의 문화유산·역사적 인물·역사적 사건과 장한종의 '책가도' 및 정조를 소재로 작업한 작품 40점이 전시 되었다.


이번 전시회에서 이돈아 작가는 미디어 아티스트로서 평면회화와 영상비디오 두 작품을 함께 선보이며 많은 사람들의 주목을 이끌고 있다.

▲ 이돈아, Space I Time I Continuum, 100 x 160cm, 혼합매체, 2020

경기도 박물관의 대표 유물인 장한종의 '책가도'를 주제로 한 비디오 작품은 가로 9미터에 이르는 크기로 상영되어 입체적인 전시를 구현했다. 평면회화 작품 역시 알루미늄을 화폭으로 이용하여 작품의 주제를 새롭게 표현하였다.


이번에 전시된 이돈아 작가의 작품들은 모두 Space I Time I Continuum 시리즈인데 조선시대 책가도에 투영된 욕망과 소망을 동시대적인 감성과 기술력으로 표현한 것이다.

 
이돈아 작가는 회화뿐만 아니라 미디어 파사드를 비롯한 다양한 미디어작업으로 그 영역을 확장해 왔으며, 전통과 현대, 미래라는 독특한 스타일을 구축하고 있다. 다른 미디어 아트스트들과 구별되는 점은 모든 디지털 작업들이 본인의 회화 작품에서 비롯된다는 것이다. 전통적인 평면회화를 렌티큘러, 컴퓨터 3D렌더링 등 융복합적으로 제작하여 전통과 현대 기법이 공존하는 작품을 만드는 미디어 아티스트로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 경기도박물관 2층에서 전시되고 있는 미디어 아트.

이돈아 작가는 2020년 COEX 미디어파사드 프로젝트를 비롯해 2019년 KT&G 3.1운동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캠페인 작가, 2016년 아모레퍼시픽 '설화수'화장품과의 콜라보레이션, 2017년 동아일보 정유년특집 작품 선정, 서울시청 미디어 파사드 등으로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졌다. 미디어파사드 영상 작품은 2017년 12월 20일부터 현재까지 코엑스, 용산전자랜드, SRT수서역, 명보아트홀과 홍콩 코즈웨이베이 등에서 상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