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우리도 도시농업 활성화 앞장"

3년 연속 '도시농업 우수자치구' 선정...텃밭 93곳 조성
강유진 기자 eco@ecomedia.co.kr | 2016-12-26 17:25:39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서울시가 주관하는 '2016년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에서 3년 연속'도시농업 우수 자치구(모범)'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는 주민들과 함께하는 생활 속 도시농업 추진업무 전반에 대한 자치구별 평가를 통해 주민들의 정책 만족도를 높이고 도시농업을 활성화시켜 건강한 녹색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도시농업 우수 자치구 평가’에서 최우수상, 우수상, 모범상 등 총 10개의 자치구가 선정됐으며, 종로구는 모범상을 수상해 3년 연속 도시 농업 우수 자치구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종로구는 서울 도심에 위치해 경작공간이 부족함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도시농업 관련 사업을 통해 경작공간을 지속적으로 확대한 점이 이번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지난 2011년을 ‘도시농업 원년의 해’로 삼은 종로구는 도심 내 버려진 땅이나 쓰레기를 버렸던 공간에 지속적으로 텃밭을 조성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텃밭 개장식 행사<사진제공=종로구>

무악동 도시텃밭을 시작으로 ▲2011년 14개소 ▲2012년 14개소 ▲2013년 5개소 ▲2014년 14개소 ▲2015년 15개소 ▲2016년 31개소 등 지난 6년 동안 총 93개소 9977㎡의 도시텃밭을 조성했다.

 

더불어 분양을 원하는 각 가정 및 단체에는 상자텃밭을 보급하여 땅이 없어도 주민들이 생활공간을 활용하여 보다 손쉽게 도시농업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또한 ▲농사경험이 부족한 주민들에게 도시농업 정보를 제공하고 기술을 지도하기 위해 연 2회 ‘도시농업 교육’ 실시 ▲민·관·학이 함께 참여하는 체험, 전시, 먹거리, 문화 공연 등이 어우러지는 도시농업 문화행사인 ‘종로 도시농업 어울마당’ 개최 ▲폐목을 재활용한 ‘목공예전시 및 판매 나눔 행사’ 개최 등 주민들의 도시농업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도시농업의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도시농업을 통한 나눔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청진근린공원 힐링 텃밭 등 공동체 텃밭과 무악동 텃밭 등 직영관리 텃밭에서 수확한 농산물(김장배추, 무 등 총 532kg)을 어려운 우리 이웃에게 꾸준히 기부해 왔다.

 

종로구 김영종구청장은 “먼저 3년 연속 도시농업 우수자치구로 선정된 기쁨을 1년 동안 함께 노력해준 주민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도시농업 사업을 추진해 ‘쾌적하고 건강한 녹색도시 종로’ 만들기를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CO피플]

[친환경 기술/제품]

삼성안전환경
많이본 기사
KOWPIC
두배
포스코건설
논산시
종이없는벽지
한국시멘트협회
안성

[전시/행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