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현 가능성 얼마나…바이나인, 탈락자에 쏟아지고 있는 응원

김소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7-20 17:04: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사진=Mnet 제공)
바이나인이라는 ‘프로듀스X101’ 탈락자들로 구성된 새로운 그룹 결성 제안까지 나오고 있다.

19일 Mnet ‘프로듀스X101’에서는 엑스원 최종 멤버들이 정해졌다.

이진혁과 김민규 등 무리없이 데뷔할 것이라고 추측되던 연습생들의 탈락이 팬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아쉬움에 팬들은 바이나인이라는 파생 그룹을 만들자는 제안까지 하고 있다. 멤버로는 총 9명이 언급되고 있다.

모두 뛰어난 실력과 인기를 얻었지만 아쉽게 데뷔조에는 들지 못한 연습생들이다. 팬들은 새로운 그룹을 통해서라도 그들을 계속 보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가능성이 없는 것은 아니다. 레인즈와 JBJ 등 전 시즌에서도 팬들의 바람이 이뤄진 경우가 있었고, 그들은 활발한 활동으로 팬들을 만났었다.

안타깝게 데뷔하지 못한 이들이 바이나인으로 다시 만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환경미디어= 김소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