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해외식품 회수정보...공공데이터(Open-API)로 개발‧제공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6-05 15:08:3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인터넷으로 해외식품을 구입하시는 소비자들에게 식품안전 정보를 신속하고 다양하게 제공하기 위해 ‘해외식품 회수정보’를 공공데이터(Open-API)로 개발하고 6월 5일부터 식품안전나라를 통해 제공한다.

 

▲ 해외식품 회수정보 공공데이터 안내 서비스 화면 <제공=식품의약품안전처>

 

이번에 공공데이터로 개발한 해외식품 회수정보에는 제품명, 유해물질, 주요 회수내용, 정보출처, 제품 이미지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최근 해외식품을 구입하는 사례가 늘고 있어 민간분야에서 해외식품 회수정보를 활용한 서비스가 확대됨으로서 소비자의 안전한 해외식품 선택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어린이기호식품 우수판매업소, 나트륨줄이기 실천 음식점 등 소비자에게 필요한 공공데이터를 발굴하고 지속적으로 개방하는 한편, 민간분야의 데이터 활용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