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대비 눈속임 저울 사전 차단

강유진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08-21 15:02:0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승우)은 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를 위해 추석 명절 대비 저울특별점검(합동점검 및 지자체 자체점검)을 8월21일부터 8월23일까지 3일 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 등 전국 주요 10개 시장에 대해서는 지자체·계량측정협회.소비자감시원 등과 합동점검하고, 전국 216개 시.군.구는 관할 전통시장 등에 대해 자체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특별 점검은 매년 제기되는 명절 상품의 양(量)부족에 대한 소비자의 우려를 해소하여 소비자와 시장 상인이 모두 만족하는 상거래를 위한 것으로, 점검 과정에서 소비자 입장이 반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감시원이 같이 참여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① 봉인훼손, 눈금판 교체 등 위변조 여부, ② 형식승인 및 검정을 받았는지 여부, ③ 비법정단위로 계량하거나 비법정단위가 표기된 계량기 사용 여부 등이며, 동시에 법정허용오차를 벗어났는지 확인하기 위해 오차검사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장 상인들에게 정확한 저울 사용법을 안내하고, 영점조정 등 간단한 조작에 의해 개선할 수 있는 저울에 대해서는 현장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한, 저울의 정확도를 지속 유지할 수 있도록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저울 정기검사 시기를 사전에 알려주는 서비스를 신청 받아 향후 제공할 예정이다.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눈속임 저울 등을 사전에 차단시킬 수 있도록 지자체 공무원 및 시장 상인 등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는 한편,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시장에서도 소비자가 믿고 거래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