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해양생물자원관-해양환경공단, 갯벌의 암살자 '갯끈풀' 제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8-08-09 14:36:03
  • 글자크기
  • -
  • +
  • 인쇄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황선도)과 해양환경공단(이사장 박승기, 이하 KOEM)이 8월 9일(목) 충남 서천군 송림갯벌 일원에 재증식한 유해해양생물 ‘갯끈풀’ 제거작업을 진행했다.

‘갯벌의 암살자’라고 불리는 갯끈풀은 강인한 번식력을 기반으로 빠르게 번식, 갯벌의 육지화를 일으키는 유해해양생물이다. 또한 염생식물 및 양식장에 피해를 주고 있어 2016년 9월 생태계교란생물로 지정됐다.


지난해 7월 서천 송림갯벌에 분포하는 갯끈풀을 발견, 자원관과 KOEM, 해수부, 지자체 등 관계기관이 함께 긴급제거를 수행한 바 있다. 하지만 갯끈풀이 가지고 있는 강한 생명력과 번식력으로 인해 올해 7월, 재증식 되었다는 제보가 있었고, 긴급조사를 통해 초기 성장단계의 갯끈풀 군락(7개 군락, 약 15㎡)을 확인됐다.

이에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KOEM과 함께 재성장 및 확산 방지를 위해 합동으로 전면 제거를 실시, 국립해양생물자원관과 해양환경공단 등 약 20여 명이 참여해 수작업을 통해 줄기와 뿌리를 제가하는 작업으로 진행됐다.

김종문 생태보전연구실장은 “갯끈풀은 번식력이 왕성해 염생식물과 패류 서식처 훼손 등 갯벌 생물 다양성 감소 문제를 일으키는 외래식물이다.”라며 “바다 생명의 보고인 갯벌을 갯끈풀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우리관 역시 KOEM과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줄기, 뿌리 등 이번에 제거한 갯끈풀의 부위별 샘플을 수거하여 유해해양생물이지만 자원으로써 활용가능한 효능 및 성분이 있는지 분석 연구를 수행할 예정이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