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작가, 도전해볼까?

강동구, 기관 간 협업을 통해 마을겹합형학교 청소년 만화그림교실 운영
둔촌중 웹툰 동아리 학생 대상...승룡이네집 입주 작가 재능 기부로 진행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6-30 11:16:32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둔촌중학교에서 청소년 ‘웹툰 만화가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지난해 승룡이네집에서 진행됐던 청소년 ‘웹툰 만화가 체험교실’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행되고 있는 공공시설 운영 중단으로 인해 입주 작가가 직접 둔촌중학교 교내로 찾아간다. 승룡이네집은 강동구의 대표 핫플레이스인 강풀만화거리 안에 있는 지역공동체 시설로 강풀 웹툰 「바보」의 주인공 이름을 따서 만든 작가들의 예술 창작소이기도 하다.

 

이번 교육은 강동혁신교육지구 마을결합형 중점 학교사업의 일환으로 둔촌중학교와 협업을 통해 진행된다. 6월 26일부터 12월 23일까지 입주 작가 재능기부로 이뤄지며 월 1회씩 총 8회에 걸쳐 사전에 결성된 웹툰 동아리 학생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회차 별 3시간씩 웹툰에 대한 개념과 연출 기법, 드로잉에 대해 이론과 실습을 병행해 진행된다. 또한, 완성된 참여 학생들의 작품은 학교 축제 기간(12월 24일) 교내에 전시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청소년들을 위해 기꺼이 재능을 기부해주신 작가님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웹툰이 드라마 및 영화화 되는 등 웹툰과 작가에 대한 인기가 날로 높아지는 가운데 작가 지망을 희망하는 청소년들이 잠재적 재능을 발견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승룡이네 집은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휴관 중으로 운영 재개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청 도시경관과 도시경관기획팀으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