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서울청소년센터, 세대공동체봉사단 '손손갭'운영

손에 손잡고 갭(Gap)을 넘어서, 여가부 공모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7-31 11:09:50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코로나19로 고립된 노인들을 위한 세대공동체 봉사 기획시립서울청소년센터(관장 정진문)는 2020년 8월, 여름방학을 맞은 14세~19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청소년 세대공동체 봉사단 “손.손.갭.-손에 손잡고 갭(Gap)을 넘어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손손갭 프로그램은 참가 청소년을 대상으로 노인 이해교육·봉사활동 이해 등 기본교육을 실시한 후, 청소년이 주체가 되어 토의를 통해 지역 내 노인을 대상으로 세대공동체 봉사 활동을 기획한다. 이를 통해서 세대 차이를 줄이고, 사회 정서 능력을 가진 바람직한 민주시민으로서의 성장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행사를 신청한 청소년은 “코로나19가 종식되지 않아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금, 어르신분들은 더욱 힘드실 거라고 생각했습니다. 이 사태에 내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는 일이 있을까 찾아보던 중 손손갭이라는 프로그램을 알게 되었습니다. 또래 청소년들과 함께 활동을 기획하고 진행함으로써 일방적으로 정해진 활동을 하는 것과는 다른 메리트가 있어 더 기대가 되고, 또 활동하면서 나 자신이 더욱 성장하는 모습을 보고 싶습니다”라며 활동에 대한 기대를 보였다.

한편 손손갭은 5회에 걸쳐 온·오프라인 혼합 형태로 운영되며 현재 청소년 16명을 선착순 접수 모집 중이다. 여성가족부 공모사업으로, 참가비는 전액 무료이며 프로그램 문의사항은 서울청소년센터 홈페이지 프로그램 게시판 참고 또는 복지사업팀(070-4268-4339)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