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ata, 마이데이터 해커톤 대회 대상에 ‘기부니조아’선정

‘반려동물’, ‘개인데이터 지갑’등 참신한 분야에 마이데이터 적용
박순주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19-10-16 10:30:5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대상 '기부니조아' 수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김현정 사무관 시상 <사진=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환경미디어=박순주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원장 민기영)은 서울 용산전자상상가에서 10월11~12일 무박 2일 동안 마이데이터 기술 구현을 주제로 해커톤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해커톤이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참가자들이 팀을 이뤄 일정 시간 내에 아이디어의 구체적인 결과물을 만들어내는 대회를 의미한다.

올해 처음 개최된 ‘마이데이터 액팅 해커톤’은 마이데이터 서비스 구현상 발생하는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되어 서비스 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로 구성된 총 14팀, 약 70여명이 참가했다.

지난 8월8일부터 9월 18일까지 약 40일간 전 국민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총 38팀 125명이 참가를 신청해 14팀이 본선에 진출했다.

이들은 사전설명회와 1:1 컨설팅을 거쳐 프로젝트 이슈 분석과 아이디어 고도화를 마친 후 본선에 참여했다.

평가는 아이디어의 구성 및 기술, 실현가능성, 참신성, 시장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뤄졌으며, ‘기부니조아(팀)’의 기부데이터를 통한 나눔 실천서비스’가 영예의 대상(상금 500만원)을 차지했다.

이들은 기부 단체의 API를 연동해 나의 기부내역 열람 및 내려 받기, 기부단체 연차보고서 열람, 기부 마일리지 적립 기능을 선보이며 제3자 제공 동의를 통해 맞춤형 상품 추천, 예상세액 공제금액 조회 서비스를 구현했다.

아울러 최우수상(상금 300만원)에는 기업이 개인의 데이터를 저장하지 않고 블록체인상에서 정보 주체가 발행한 개인데이터 이용권을 거래하는 플랫폼 ‘마이데이터 1인 마켓플레이스’를 개발한 ‘마이데이터 월렛’과 ‘탈(脫) 영상플랫폼을 표방하며 개인의 영상이용 행태(시청 패턴, 검색, 구독)를 개인이 열람, 다운로드하여 판매하는 서비스를 개발한 랜덤샘플링’이 선정됐다.

이밖에 POS시스템(point-of-sales system)을 사용하지 않는 전통시장의 소상공인들을 위한 재고관리 커머스 서비스를 구현한 ‘팽귄리포트’, 반려동물의 데이터(IoT, 의료)를 수집해 맞춤형 의료, 생활, 상품 솔루션을 제공한 ‘펫실리티’, 임대인과 임차인 사이의 금융 신뢰 구축 서비스 ‘믿집’을 개발한 ‘EnDaTa’가 각각 우수상(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민기영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장은 “마이데이터가 우리의 제도로 안착되기 위해서는 정보주체의 권리 보장과 안전한 개인데이터 활용, 정보의 주인인 나에게 돌아오는 편익, 이 삼박자가 갖춰져야 한다”며 “해커톤을 통해 마이데이터에 대한 더 큰 가능성을 보았고, 향후 해커톤 우수팀 데모데이, 컨퍼런스 등을 개최하여 선도사례 발굴과 확산을 위해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