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활낙지 구입 ·섭취 요주의

카드뮴 또 기준치 이상 검출...3590kg 회수조치 중
박원정 기자 | awayon@naver.com | 입력 2016-06-14 09:05:44
  • 글자크기
  • -
  • +
  • 인쇄

△카드뮴 초과 검출로 회수조치된 중국산 수입 활낙지. 

 

 

중국산 수입 활낙지를 사거나 먹을 때 주의가 요망된다. ·

 

이번에 또다시 수입 활낙지에서 카드뮴이 기준치 이상 검출됐기 때문.<환경미디어 6월 2일자 웹기사 보도>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는 수입식품업체 구일수산(인천광역시 중구 소재)이 수입·판매한 중국산 ‘활(活)낙지’에서 카드뮴이 기준 초과 검출(5.2mg/kg, 허용기준 : 내장을 포함한 낙지 3.0mg/kg이하)돼 해당제품을 회수‧폐기 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회수대상은 수입일자가 2016년 5월 30일인 제품으로 3590kg에 달한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하였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판매업체나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식약처는 시중 유통 중인 부적합 식품의 유통 차단을 위해 ‘위해식품 판매차단 시스템’ 및 ‘식품안전 파수꾼’ 앱을 운영하고 있으며, 소비자가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목격한 경우 불량식품 신고 전화 1399로 신고할 수 있다.

[환경미디어 박원정 기자]

 

[저작권자ⓒ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많이 본 기사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