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팩 모으면 화장지로 바꿔드려요!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종이팩 재활용 활성화를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
민경범 | valen99@hanmail.net | 입력 2015-04-24 18:31:35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이사장 윤승준, 이하 유통지원센터)는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김진석)과 공동으로 종이팩의 재활용률을 제고하기 위해 지자체와 함께 ‘종이팩 재활용 활성화를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시범사업은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간 추진되며, 유통지원센터에서는 약 1억7000만 원의 예산을 들여참여지자체에 종이팩 회수 전용마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마대는 지자체별로 인구 및 배출량 등을 고려해 수량을 파악한 뒤 5월부터 제작에 들어가 6월까지 배포를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종이팩-화장지 교환캠페인’을 추진하고자 하는 기초 시·군·구를 조사해 캠페인에 쓰일 두루마리화장지도 지원한다.


또한, 시범사업 기간 동안 종이팩 재활용에 대한 인식개선을 도모하고, 국민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대국민홍보활동도 전개한다.


종이팩 분리배출 요령과 폐지와의 분리배출 필요성 등을 알리기 위해 분리배출 포스터를 배포하고, 캠페인과언론보도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유통지원센터 관계자는 “분리배출과 수거 시스템만 갖춰지면 100% 재활용할 수 있는 품목이 종이팩이다”며“많은 지자체가 참가하는 시범사업인 만큼 이번 기회를 통해 고급 자원인 종이팩의 재활용 체계가 자리를잡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참고로, 국내에서 생산되는 종이팩은 1년에 약 6만5000톤, 원료는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종이팩을 100% 재활용하면 연간 약 650억 원의 경제적 가치가 창출되는 셈이다.

[환경미디어 민경범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