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신선하고 저렴한 활어회 드라이브스루로 즐기세요

서울, 세종 등 전국 6개 도시에서 넙치, 송어 등 8개 품목 최대 40% 할인
문성혁 해수부 장관,‘드라이브 스루’수산물 판매행사 참여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4-23 11:33:58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수산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위축된 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수협 및 생산자 단체, 지자체 등과 공동으로 서울, 세종, 광주, 포항, 하동, 제주 등 6개 도시에서 양식 수산물 할인판매 행사를 실시한다. 

 

▲ 세종시, 서울시 행사 홍보물 <자료제공=해양수산부>


세종과 광주에서는 4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서울에서는 4월 25~26일, 제주에서는 4월 27~28일 각각 이틀간 시행된다. 또한, 포항, 하동 등 관광객을 주 대상으로 하는 지역은 주말과 휴일에 개최된다. 포항은 4월 24~25일, 5월 9~10일에, 하동은 4월 25~26일, 4월 30일~5월 1일에 각각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시도되고 있는 승차구매(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시행된다. 또한 지자체 및 보건당국과 협력해 행사 현장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판매자가 위생장갑과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는 등 위생‧방역조치도 철저히 한다.

소비자들은 행사현장에서 판매원가보다 최대 약 40% 이상 할인된 가격에 신선한 양식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게 된다. 판매품목은 넙치(서울, 광주, 제주), 송어‧우럭‧참돔(세종), 숭어(하동), 강도다리(포항), 등 활어회와 민물장어‧멍게(세종) 등 총 8개 품목이며, 품목별로 1~2kg 단위로 포장해 판매된다. 판매수량은 품목별로 하루에 약 200개 내외의 한정된 수량만 판매될 예정으로, 품목에 따라 판매가 조기에 종료될 수도 있다.

해수부는 이번 행사의 성과에 따라 향후 수산물 할인판매 행사를 추가로 시행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이수호 해수부 어촌양식정책관은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산물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에 처한 양식 어업인들을 돕고, 소비자들이 비대면 방식으로 저렴한 가격에 수산물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라며, “국민들의 많은 이용 부탁드리며, 이번 행사가 코로나 19로 인해 침체된 경제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문성혁 해수부 장관은 4월 24일 오후 3시 세종시에서 4월 27일까지 열리는 ‘드라이브 스루 수산물 판매’ 행사에 참여한다. 전국 6개 지자체에 마련되는 드라이브 스루 행사장 중 가장 먼저 열리는 세종시 싱싱장터를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직접 수산물 판매도 할 예정이다. 

 

해수부는 이번 ‘드리이브 스루 수산물 판매’ 행사를 시작으로 다음달 31일까지 지자체, 수협, 대형마트, 온라인 쇼핑몰 등이 참여하는 ‘대한민국 수산대전’을 개최하는 등 전국적인 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다양한 행사를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