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촌어촌어항공단, 제주 뿔소라 구매도 드라이브 스루(Drive-Thru)로

제주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제주소라 소비촉진행사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4-14 10:23:3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어촌어항공단 제주어촌특화지원센터(이하 센터)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난 11일,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에서 수출규제와 소비둔화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맞은 어업인들을 돕기 위해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방식의 제주소라 소비촉진 행사를 추진했다.

이번 행사는 센터와 제주특별자치도가 함께 기획했으며, 어촌계 해녀들이 상품을 만들고 마을회에서 행사 지원하는 등 민·관이 함께 머리를 맞대 성공적으로 판매행사를 마쳤다. 


▲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 ‘뿔소라 꼬치 DT(Drive-Thru)' 전경

<사진=한국어촌어항공단> 

특히, 고내 뿔소라 꼬치는 판매 1시간 만에 계획 물량인 200팩이 모두 소진되어 추가로 256팩을 공급했고, 이 역시도 1시간 30분 만에 완판을 기록하며 총 456팩을 판매하는 등 제주소라 소비촉진행사 관련 제주도민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향후 센터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협업해 뿔소라 드라이브 스루 판매를 도내 어촌계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승호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을 돕기 위해 민·관이 함께 힘을 모아 전국 최초의 드라이브 스루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도민들의 많은 참여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임원 급여반납, 임직원 특별성금 모금, 수산물 소비 촉진운동, 사랑의 헌혈캠페인, 사랑의 꽃선물 릴레이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