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에너지파크 개관...에너지신기술 체험공간 제공

지역 상생발전 모범사례
한전은 사업비 투자와 전시관 건립, 광주시는 부지제공과 유지·관리 시행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9-28 17:43:10
  • 글자크기
  • -
  • +
  • 인쇄

▲ 제공=한국전력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은 광주광역시 시민들에게 에너지신기술에 관한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는 에너지 체험·교육의 장인 ‘에너지파크’를 개관했다고 밝혔다.

광주 상무시민공원 내에 조성이 완료된 ‘에너지파크’는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한전과 광주광역시가 함께 만든 에너지신기술 체험 및 전시 공간으로 한전이 사업비 투자와 전시관 등 시설물 건립을, 광주시가 부지제공과 유지·관리업무를 맡았다.

전시관(지상 1층)을 포함한 부지면적 4만1750㎡에 에너지 관련 전시물, 놀이시설, 휴게공간 등으로 내·외부 공간을 조성해 시민들의 휴식공간이자 복합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외부공간은 솔라트리, 에너지분수, 스마트벤치 등 미래에너지를 상징하는 조형물과 지역작가의 예술작품 등이 설치됐고, 내부공간은 4개존으로 구성해 ▲에너지홀-에너지산업 역사 ▲스마트에너지-미래 도시·가정환경 체험 ▲그린플래닛-기후변화·신재생에너지 ▲에필로그-전자파 인식 개선 체험 등 탄소중립의 중요성과 미래 에너지산업 생태계 등을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한전과 광주시는 9월 28일 ‘에너지파크’의 개관을 기념하는 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했으며, 이날 개관식에는 정승일 한전 사장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을 비롯해 김용집 광주광역시의회 의장, 서대석 광주광역시 서구청장 등이 참석했다.

정승일 한전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오늘 개관한 에너지파크가 에너지시스템 전환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는 한전과 광주광역시를 연결하는 친근한 소통공간이자, ‘탄소중립 에너지 자립도시 광주’의 미래를 위한 티핑 포인트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한전은 광주·전남 등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더 많이 노력하면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플랫폼 기업으로 계속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