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CIO 100 Awards』 5년 연속 수상 쾌거...빅데이터 활용 우수 인정 받아

전력 빅데이터 민간제공 활성화 및 사회복지 솔루션 개발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10-14 16:00:28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미국 동부 현지시간 10월 13일에 제33회 ‘CIO 100 Awards’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CIO(Chief Information Officer) 100 Awards’는 글로벌 리서치 기관인 IDG(International Data Group)에서 IT 기반의 창의적 혁신성과가 탁월한 기업 및 기관 등을 선정해 시상하는 것으로, 금년에는 GE, 맥도날드, 모건스탠리와 같은 글로벌 기업들과 국내에서는 한전과 삼성물산이 수상을 했다.

한전은 2016년부터 5년 연속 수상했으며, 올해는 1인가구 안부살핌, 도시 취약점 분석 서비스 등 전력 빅데이터 활용 사회복지 솔루션 제공과 전력 빅데이터 융합센터 개소를 통해 전력 빅데이터를 민간에게 개방하는 서비스를 제공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가상 시상식(Virtual Awards)으로 진행됐다.


한전은 ‘디지털 변환’이라는 새로운 변혁의 시대를 맞이해 단순히 전력판매만 하는 기업에서 벗어나, 에너지 공기업 최초로 민간 빅 데이터를 융복합한 다양한 사회복지 솔루션을 개발해 제공하고 있다.

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한전은 전력 빅데이터와 민간 빅데이터를 융복합한 다양한 사회적 복지 솔루션을 개발해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