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석 식약처 차장, 환자용 식품 제조업체 대상라이프사이언스 방문

환자용 식품의 안전관리 현황 살피고, 현장 목소리 청취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6-11 14:04:08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 김진석 차장은 6월 11일 특수의료용도식품(이하 ‘환자용 식품’) 제조업체인 대상라이프사이언스㈜ 천안공장을 방문해 환자용 식품의 안전관리 현황을 직접 살펴보고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번 방문은 고령 인구와 당뇨 등 만성질환 증가에 따라 환자용 식품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환자용 식품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제품 개발을 위한 지원 방안 등을 논의하고자 마련했다.

식약처는 그간 다양한 환자용 식품을 개발‧공급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질환별 맞춤형 관리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식품 분류체계와 기준‧규격에 대한 제도를 합리적으로 개선한다. 영양성분 함량에 민감한 만성질환자가 신경 쓰지 않고 식사할 수 있도록 ‘식단형 식사관리 식품’ 유형을 신설하고, 환자용 식품의 유형을 질환별(당뇨‧신장질환‧장질환 등)로 세분화하는 내용 등으로 「식품의 기준 및 규격」을 개정‧시행한다. 또한 암 환자용 식품유형 신설을 위해 표준 제조기준 및 영양규격 신설에 대한 연구사업을 진행 중이며, 점차 다른 질환에 대한 식품유형 신설도 추진할 예정이다.

김진석 차장은 “환자용 식품은 일반인과 생리적으로 특별히 다른 영양요구량을 가진 환자의 식사 전부 또는 일부를 대신하기 위한 제품인 만큼 식품 안전에 대해 세심한 관심을 갖고 철저하게 관리하길 당부드린다”면서, “식약처는 앞으로도 위생적으로 안전하고 영양적으로 우수한 환자용 식품의 제조환경을 마련하고 시장 활성화를 위해 업계와의 긴밀한 소통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