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2021년 신입직원 262명 공개 채용

5월 3일까지 서류접수 마감
사회적 약자에 대한 채용목표제 처음 도입, 사회 형평적 채용 확대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4-22 14:01:57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코로나19로 인한 취업난 해소 및 공단의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전년 대비 30명이 증가(13%) 한 262명의 신입직원을 공개 채용한다.

채용 분야는 △일반직 6급 167명(사무직 22명, 기술직 145명) △일반직 8급 42명(장애인 11명, 보훈 13명, 고졸 14명 , 수도통합운영센터 4명) 및 공무직 53명이다.

입사지원서 접수는 4월 23일 오후 3시부터 5월 3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채용사이트를 통해 진행되며, 서류·필기 및 면접전형을 거쳐 7월 초 임용할 예정이다.

공단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에도 자체 방역계획을 수립해 고사장별 시험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당국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총 232명의 신입직원을 채용한 바 있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30명이 늘어난 총 262명의 정규직을 공개 채용해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할 방침이다.

또한 이번 채용에서 장애인, 저소득층 등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채용을 확대해 전체 채용인원의 16%인 42명을 사회형평적 채용으로 선발한다. 특히 △저소득층 △북한이탈주민 △다문화 가정 자녀 △경력단절여성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채용목표제를 처음 도입해 적극적으로 사회형평적 채용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신속하고 공정하게 채용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며, 사회형평적 채용 확대로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