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조식물 정보, 카드뉴스로 확인하세요!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30 13:18:00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생명자원 책임기관인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최완현)은 자원을 체계적으로 확보, 관리, 이용하기 위해 해양생물 분류군별로 18개의 기탁등록보존기관을 총괄 운영하고 있다.

해수부가 ‘해양생명자원의 확보·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지정한 기관(대학 및 연구소)으로, 기탁등록보존기관은 연체동물, 어류, 갈조식물 등 분류군별 전문 영역의 자원을 조사, 발굴, 관리, 보존, 정보화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올해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국민들의 해양생명자원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관리기관(책임기관 및 기탁등록보존기관)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7월부터 월 2회 카드뉴스를 제작,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기관 SNS계정에 게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내년부터는 기탁등록보존기관별로 해양생물의 채집부터 전처리, 동정, 수장 등 자원화의 전 과정을 소개하는 동영상을 제작해 유튜브 및 SNS를 통해 제공할 예정이다.

최완현 국립해양생물자원관장은 “앞으로도 해양생명자원의 가치와 관리기관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알리고 해양생명자원 활용을 위한 저변 확대에 힘쓸 것”이라 말했다.

한편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해양생명자원 통합정보시스템을 통해 해양수산생물의 다양한 표본과 소재자원을 대여 및 분양하고 있으며 고부가가치 바이오물질의 개발과 산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