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회 대한민국 안전대상 시상식 개최

우수기업 대통령상 한국중부발전 서울발전본부, 삼성SDI 청주사업장
공로개인 대통령상 금호석유화학 울산공무공장 정윤수 과장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15 12:18:49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소방청(청장 신열우)은 소방청이 주최하고 한국안전인증원·한국소방산업기술원·한국소방안전원이 공동 주관하는 <제20회 대한민국 안전대상> 시상식을 11월 17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안전대상>은 안전관리 우수사업장 등의 모범사례를 널리 전파하기 위해 2002년부터 우수기업과 단체·개인을 발굴해 시상해왔다. 올해 시상 규모는 총 57점이며 올해부터는 안전관리에 기여한 소방공무원도 시상대상에 포함됐다.

영예의 대통령상은 한국중부발전 서울발전본부(우수기업상), 삼성SDI 청주사업장(우수기업상)과 금호석유화학 울산공무공장 정윤수 과장(공로상)이 수상한다. ▲한국중부발전 서울발전본부는 세계 최초의 800MW급 도심 지하발전소에 공조설비를 활용한 제연설비를 구축하고 소방차 진입이 어려운 점을 감안해 소방설비의 이중화와 함께 대용량 방수총 22문을 자진 설치해 화재 발생에 철저히 대비했다. ▲삼성SDI 청주사업장은 방재센터 구축 및 전문인력 채용으로 화재 및 화학물질 누출사고 등을 24시간 감시·대응하고 있으며, 2021년 관할 소방서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사업장 소재 산업단지의 화재예방 및 각종 안전사고 예방을 추진해왔다. ▲금호석유화학 울산고무공장 정윤수 과장은 방화관리 및 자위소방대 조직을 재정비했으며 자체 교육 및 방화순찰 등을 체계적으로 실시해 화재 등 재난 발생에 철저히 대비했다.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기업 19곳은 2022년부터 최장 3년간 사업장 소방시설 등에 대한 종합정밀점검이 면제되고 공모전 수상 개인에게는 소정의 상금이 수여된다.

남화영 소방청 화재예방국장은 “수상한 기업과 단체, 소방안전관리자들의 우수사례가 우리나라 안전문화를 향상시키고 다른 사업장에도 적용될 수 있도록 전국에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