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체험관광 중심 승마길 구축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9-06 11:43:51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장수군이 2018년 말 산업 특구로 지정된 이후 체험관광 중심 승마길을 구축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번 사업은 장수 승마레저파크 포니랜드에서 장수 누리파크까지 왕복 4.5km의 거리에 전동마차길, 말테마공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총 사업비 20억 원을 지원했다.

이에 장수군은 2019년 장수군 말산업 특구 조성사업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2020년 말산업 특구 조성사업 착공에 들어갔다.

2020년 10월 말경관 사업 중 하나인 승마레저파크 포니랜드가 개장했으며, 앞으로 전동마차길, 말테마 체험장 조성 등을 완료해 체험·관광과 연계한 승마활성화, 재활·유소년 승마 등 말 문화상품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다.

장용주 말산업팀장은 “장수군이 도내 말산업특구 5개 참여 시군의 주관 군으로서 말산업을 더욱 활성화 해 장수군이 전북형 승마관광 1번지가 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