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태국 해양보호구역 관리자 역량 강화 워크숍 개최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1-18 11:04:32
  • 글자크기
  • -
  • +
  • 인쇄

▲ 태국 해양보호구역 관리자 역량강화 워크숍 <제공=해양환경공단>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세계자연보전연맹(IUCN)과 함께 11월 15일부터 이틀 간 ‘태국 해양보호구역 관리자 역량강화 워크숍’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단과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이 공동주최한 이번 워크숍은 7월 아시아지역 해양보호구역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추진한 첫 협력사업이다.

워크숍에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태국 국립공원·야생동식물보호국(DNP), 태국 해양연안자원국(DMCR), 해양보호구역 전문가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참가자들은 ▲해양보호구역 관리효과성 평가 개념 및 사례 ▲IUCN 녹색목록(Green List) 소개 ▲해양보호구역 거버넌스 관리 프로세스 ▲태국 해양보호구역 관리현황 및 도전과제 등에 대한 발표에 이어 종합토론을 진행했다.

공단은 우리나라 해양보호구역 관리체계 및 중장기 관리효과성 평가 현황과 해양공간계획, 순천만 습지보호지역을 해양보호구역 우수사례로 소개해 큰 호응을 얻었다.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우리나라 해양보호구역 관리 제도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으며, 향후에도 세계자연보전연맹(IUCN)과 함께 아시아 지역에서 해양보호구역 관리 역량 강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