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사회공헌에 친환경 담는다

서울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그린파트너십’ 업무협약 체결
민경범 | valen99@hanmail.net | 입력 2015-10-08 10:53:17
  • 글자크기
  • -
  • +
  • 인쇄

△ LG화학이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위해 5일 서울특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그린파트너십’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

무협약을 체결했다. 

 

LG화학이 지방자치단체, 사회복지법인과 손잡고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통한 사회공헌활동에 나서기로 한 가운데 5일 서울특별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그린파트너십’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그린파트너십’ 프로젝트는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에 대한 경제적 지원을 활성화하는 프로젝트로 ▲태양광 친환경에너지 사업과 ▲그린리모델링 사업으로 구성됐다.


태양광 친환경에너지 사업은 지자체 소재 공원 등 공공부지에 태양광 발전 패널을 설치하고 여기서 발생하는 발전기금을 취약계층을 위해 운영하는 사업이다.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청소년 복지시설 및 에너지 취약시설에 옥상녹화 및 단열재 설치 등을 통해 에너지 사용량을 줄여 경제적 부담을 낮추는 사업으로 온실가스를 저감하는 효과도 기대된다.


LG화학은 ‘그린파트너십’ 프로젝트에 올해부터 2020년까지 총 3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2016년 상반기 중 서울시가 제공한 공공부지에 태양광 발전 기반의 ‘희망 Green 발전소’를 설치하고, 여기서 조성된 발전기금을 취약계층 및 저소득층 청소년들에게 장학금으로 지급하기로 했다.


‘그린파트너십’ 프로젝트는 단순히 일회성 물품 지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1차로 투자한 태양광 발전에서 지속적으로 기금을 조성하고 이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재투자해 반영구적인 지원이 가능한 LG화학만의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이다.


한편 LG화학 대외협력담당 박준성 상무는 “그린파트너십 사업을 통해 민관이 함께 나서 어려운 이웃을 지속적으로 후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향후 타 지방자치단체와도 그린파트너십을 체결하는 등 본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민경범 기자]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