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이‧길냥이 사진으로 힐링하세요!

강동구, 유기동물 방지 및 올바른 입양문화 장려 위한 UCC공모전 및 사진전 개최
‘유기동물 사진전시회’, 10월 7일까지 강동구청 열린뜰과 제2청사 카페공간에 마련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0-06 10:25:18
  • 글자크기
  • -
  • +
  • 인쇄

▲ 10월 2일~7일 개최되는 ‘유기동물 사진전시회’ <제공=강동구청>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10월 2일(토) ‘RE:BORN 다시 태어나다’라는 주제로 UCC공모전, 사진 전시회 등 유기동물 입양 가족들과 반려인이 함께하는 ‘2021. 반려동물 사랑축제’를 개최했다.

10월 4일 세계동물의 날과 반려동물 사랑축제 기간을 맞아 올해 처음으로 개최된 ‘유기동물 UCC 영상공모전’에서는 9월 10일까지 출품된 19개의 작품에 대해 2차 심사를 진행해 9개 작품이 선정됐으며, 이날 시상식을 가졌다.

대상에는 어머니를 여읜 슬픈 두자매의 일상에 유기견 형제 2마리를 입양하면서 서로의 상처를 위로하고 행복한 가족생활의 이야기를 담은 용감단감팀의 ‘가족의 탄생’이, 최우수상에는 떠돌이 개 순돌이에 대한 기록을 담은 ‘떠돌이 개 안순돌’이가 각각 수상했다.

 

▲ 10월 2일 개최된 ‘유기동물 UCC 영상공모전’ 시상식 <제공=강동구청>


10월 2일부터 7일까지 개최되는 ‘유기동물 사진전시회’도 이날 강동구청 열린뜰 광장과 제2청사 카페공간에 오픈했다.

열린뜰에 마련된 사진전에는 버려진 유기견들이 강동리본센터에서 입양을 기다리는 모습, 입양돼 가족과 함께하는 행복한 모습, 그리고 다양한 반려동물 문화교육 정책 현장의 스토리가 담겼다.

또한 제2청사 카페공간에 마련된 전시공간에는 ‘미우캣보호협회’ 자원봉사단체가 ‘길냥이 어울쉼터’에서 보호하고 있는 유기묘의 사진들이 집중 전시됐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는 반려인과 비반려인의 소통과 동물생명 존중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2016년부터 ‘반려동물 사랑축제’를 개최하고 있다”면서, “10월 7일까지 ‘유기동물 사진전시회’가 개최되니, 아직 관람하지 않은 주민들은 구청을 방문해 관람해 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