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콕 휴양림 문화 프로그램」 생방송, 유튜브에서 확인하세요!

집에서 실시간으로 보고 느끼는 국립자연휴양림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8-25 09:41:18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장기화 및 대내외 활동 위축에 따른 국민의 피로감 회복에 도움이 되고자 8월 26일부터「집콕 휴양림 문화 프로그램」을 추가 운영한다고 밝혔다.

「집콕 휴양림 문화 프로그램」은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휴양림에 근무하는 산림복지전문가가 평소 대면으로 진행하던 숲해설이나 목공예체험 활동을 국립자연휴양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활용해 실시간 영상으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9월에 처음 시작해 올해 7월까지 총 54회 진행했다.

유튜브 검색창에서 ‘국립자연휴양림’을 검색하면 기존에 운영한 다양한 휴양림 동영상을 누구나 감상할 수 있다.

올해 하반기에 추가로 운영되는 「집콕 휴양림 문화 프로그램」은 8월 26일을 시작으로 12월 7일까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오전 10시 30분에 국립자연휴양림 유튜브 채널에서 누구나 감상할 수 있으며, 휴양림 사정 및 기상 상황에 따라 일정 등이 변경될 수 있으므로 숲나들e 누리집의 공지사항에서 자세한 일정을 확인하면 된다.

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작년부터 시작된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국민이 국립자연휴양림의 「집콕 휴양림 문화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의 활력을 얻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