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OST-안산시, 종전부동산 매매계약 체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4-03 09:38:5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이하 KIOST)은 4월 3일 안산시와 KIOST 종전부동산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KIOST 종전부동산 물건 전경 <사진=KIOST>

매매목적물은 토지 92,938.6㎡, 건물 30개동 등이며, 매매가격은 1,090억원(부가세 별도) 이다. 대금은 계약보증금 10%와 중도금과 잔금을 45%씩 14개월에 걸쳐 나누어 지급될 예정이다.

KIOST는 부산신청사 건설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2012년부터 안산청사 매각을 추진해 왔다. 하지만 토지의 용도제한, 가격 등의 문제로 번번이 유찰됐고, 결국 은행 차입을 통해 부산신청사를 건립하여 2017년 부산 이전을 완료했다.

KIOST는 이번 종전부동산 매매계약으로 그 동안 기관 운영에 부담으로 작용했던 부산신청사 건립을 위한 은행차입금 이자와 안산 종전부동산 유지를 위해 투입되던 관리 비용 등을 절감해 본연의 임무인 연구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 왼쪽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한종엽 경영본부장, 오른쪽 안산시 김창섭 행정안전국장 <사진=KIOST>
김웅서 원장은 “KIOST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종전부동산 매각을 해결해 무척 기쁘고, 특히, 매매계약이 성사될 수 있도록 애써주신 안산시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는 부산 시대의 안정화 및 부산시 동북아 해양수도 비전 달성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