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0 인디스땅스’ 프로젝트에 1489팀의 뮤지션이 모이다

실력파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2020 인디스땅스’에 역대 최고 참가자 수 지원
오는 22일부터 4일간 ‘2020 인디스땅스 X 아무공연’
경기콘텐츠진흥원·경기아트센터 유튜브 채널 통해 실시간 온라인 방송 송출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05-21 09:25:0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인디뮤지션 육성 사업인 ‘인디스땅스’ 2개의 프로젝트에 총 1489팀이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인디스땅스’는 지난 4년간 1318개 팀의 실력파 뮤지션을 발굴해 온 국내 최대 규모의 독립음악 지원 프로젝트이다. 선발된 상위권의 뮤지션은 공중파 방송 출연을 비롯해 미국 SXSW, 홍콩 EAR-HUB 등 국내외 페스티벌의 러브콜을 받은 바 있다. 특히, 올해에는 지난해보다 2배 이상 많은 901팀이 지원해 약 22.5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2020 인디스땅스’는 향후 뮤지션별 영상 심사를 통해 40여 팀을 선발한 후 경기도 내 공연장에서 예선본선을 거치게 된다. 올해 인디스땅스 TOP5는 하반기 개최 예정인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에 초청돼 결선무대를 갖게 된다. TOP3에게는 총 상금 2000만 원 규모의 상금이 주어지고, 최종 우승팀에게는 더아이콘티비의 뮤직비디오 제작 기회가 주어진다. 그밖에도 상위 20팀의 뮤지션에게는 영상 및 음원제작·유통을 지원한다.

‘2020 인디스땅스 X 아무공연’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도 내 뮤지션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도형 문화뉴딜 프로젝트로서 200팀 모집에 총 588팀이 지원하며 큰 관심을 받았다. 

 


최종 선발된 팀은 온라인 버스킹 공연과 출연료도 지원받는다. 공연은 5월 22일부터 5월 25일까지 경기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방송 될 예정이다. 경기콘텐츠진흥원 유튜브 채널 ‘경콘진’과 경기아트센터 유튜브 채널 ‘꺅!tv 경기아트센터’에서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제공돼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