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산림치유 프로그램 경진대회, '양평치유의숲' 최우수상 쾌거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0-10-06 17:16:11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산림복지 우수 프로그램 발굴과 산림복지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마련한 ‘2020 산림복지 프로그램 경진대회’에서 국립양평치유의숲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 진흥원 소속기관(13곳)에서 신규 개발한 프로그램(18개) 중 사례발표와 시연 영상평가를 통해 총 우수 프로그램(6개)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프로그램은 ▲풍림(林)(국립양평치유의숲, 최우수상) ▲나를 찾아 떠나는 숲(국립횡성숲체원, 우수상) ▲토닥임(林) 가족캠프 (국립대전숲체원, 우수상) 등이다.

특히 최우수상인 ‘풍림(林)’ 프로그램은 은퇴예정자와 중장년 대상 역사·문화적 가치를 담은 산림치유 활동을 통해 귀촌이나 문화탐방 등 지역 연계활동을 통해 은퇴 이후의 삶을 고찰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 프로그램은 정부부처 인증제도 및 진흥원 산림복지 프로그램 사례집을 통해 산림복지전문업 등 민간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제작·배포할 예정이다.

이창재 원장은 “산림복지프로그램 경진대회는 우수 산림복지 콘텐츠 발굴과 산림복지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한 좋은 기회”라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산림복지 프로그램을 개발해 국민 건강과 행복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