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석 식약처 차장, 체온계 제조업체 '휴비딕' 방문

코로나19 방역물품 업체 생산 현장 찾아 애로사항 청취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6-18 14:51:14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 김진석 차장은 6월 18일 체온계 제조업체인 ㈜휴비딕(경기도 안양시 소재)을 방문해 현장 애로사항을 듣고 생산 현장을 직접 확인했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안심하고 체온계를 사용할 수 있도록 제조현장을 살펴보고 생산·공급 현황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식약처는 체온계의 안정적인 보급을 위해 한국의료기기정보원, 의료기기시험검사기관과 협업해 제조업체에 신속 인증, 핵심 원재료 확보, 해외 인증을 위한 컨설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김진석 차장은 이날 현장에서 “체온계 사용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는 만큼, 안전한 제품이 생산될 수 있도록 힘써주시길 바란다”면서, “식약처도 방역용 의료기기의 산업 발전과 안정적 공급을 위해 업계와 소통하고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