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 수산대전 '풍어기원 특별전' 개최

추경 200억 원 추가 편성
8월 23일~29일, 모든 국내산 수산물에 대해 20% 할인(1인 1만 원 한도)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8-03 14:02:31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이른 무더위와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과 수산업계를 위해 8월 23일부터 8월 29일까지 ‘2021 대한민국 수산대전-풍어기원 특별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속되는 코로나19로 수산물 소비가 둔화됨에 따라, 해수부는 수산업계에 힘을 보태고 수산물 소비를 활성화하기 위해 추경 200억 원을 추가 확보해, 올해 총 590억 원 규모의 ‘2021년 대한민국 수산대전’을 추진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설맞이 특별전’부터 ‘대한민국 동행세일’까지 5회에 걸쳐 행사를 완료해 약 946억 원의 매출액을 달성하는 성과를 이루었으며, 하반기에도 6회 행사를 통해 약 1840억 원의 매출액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풍어기원 특별전은 추경 확보를 통해 추가로 진행하는 행사로, 9월은 대중성어종의 조업이 본격화되는 시기인 만큼, 어업인들과 한 마음 한 뜻으로 풍어를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특별히 품목 제한 없이 모든 국내산 수산물에 대해 20% 할인 행사를 추진한다. 해수부가 지원하는 20% 할인에 추가로 업체별 자체 할인이 더해질 예정이며, 더 많은 소비자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1인당 1만 원 한도 내에서 할인 금액을 지원한다.

참여업체는 대형마트 8개사(이마트, 홈플러스, 농협하나로유통, 롯데마트, GS리테일, 메가마트, 서원유통, 수협마트)와 온라인 쇼핑몰 15개사(11번가, 컬리, 쿠팡, 한국우편사업진흥원, 이베이코리아, 수협쇼핑, 위메프, 오아시스, SSG.com, CJ ENM, 더파이러츠, GS홈쇼핑, 롯데온, 인터파크, 꽃피는아침마을), 생협 4개사(한살림, 아이쿱, 두레, 행복중심 생협), 수산 창업기업 4개사(얌테이블, 삼삼해물, 풍어영어조합법인, 바다드림)이다.

소비자들은 제로페이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전통시장에서도 20% 할인된 금액으로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다. 이는 20% 먼저 할인된 금액으로 온라인 상품권을 구매하는 방식이며, 최대 20만 원의 상품권 구매 시 4만 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상품권은 전국 전통시장 내 제로페이 가맹 수산매장 약 9900여 개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

한편 ‘2021 대한민국 수산대전’에 대한 현장의 반응도 뜨겁다. 민물장어를 생산하는 A 어업인은 “작년부터 민물장어가 전반적으로 생산량이 호황이었으나, 코로나19로 외식이 급격히 감소해 생산 원가도 제대로 받지 못하는 상황이 지속됐다”면서, “다행히 작년 하반기부터 ‘대한민국 수산대전’이 지속 개최돼 그나마 안정적인 판로 확보가 가능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30대 B 소비자는 “코로나19로 집에서 직접 요리하는 시간이 늘어났는데, 저렴한 가격에 구입한 국내산 수산물로 다양한 요리를 할 수 있는데다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업인들도 도와줄 수 있어 이번 할인행사가 더욱 의미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임태훈 해수부 유통정책과장은 “무더위로 조업이 힘든 상황에서 산지 가격까지 하락하고 있어 어업인들의 시름이 깊다”면서, “이번 풍어기원 특별전 행사를 통해 제철 수산물로 건강도 챙기시고, 어업인들에게 힘이 돼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