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영남 당원 앞에서 '영남 프레임' 분명하게 입장 밝혀야"

이지은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05-22 13:18:52
  • 글자크기
  • -
  • +
  • 인쇄

 

▲<제공 = 국민의 힘>

 

[이미디어= 이지은 기자] 국민의 힘 당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한 주호영 의원은 "영남 프레임을 영남 당원 앞에서 분명하게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주 의원은 "영남 당원들의 마음에 상처를 주는 ‘도로영남당’, ‘영남배제론’에 침묵으로 동조하거나 반사이익에 기댈 일이 아니다."라며 "전당대회에 임해 단지 ‘표’를 찾아 TK를 찾아온 것이 아니라면, 누구라도 이 ‘영남 프레임’에 대해서 영남 당원들 앞에서 분명하게 입장을 밝혀야 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영남당 프레임’이야말로 퇴행적이고 망국적인 지역주의라고 비판하고 있다. 영남은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우리당의 뿌리이고 보수의 심장임에 틀림없지만, 우리당의 뿌리, 보수의 심장에서부터 혁신의 피가 돌게 하겠다"며, "영남 뿐만이 아니라 수도권도 호남도 그 누구도 지역으로 배제되어야 할 이유는 없다. 이 퇴행적인 지역주의로부터 우리당이 먼저 벗어나고 극복해야 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