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 지원

10월 15일~29일, 지역 동물병원 40곳 참여
김한결 기자 | eco@ecomedia.co.kr | 입력 2021-10-06 10:29:14
  • 글자크기
  • -
  • +
  • 인쇄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서울특별시 은평구(김미경 구청장)는 광견병을 예방하기 위해 10월 15일부터 29일까지 광견병 예방접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광견병은 치사율이 높은 인수공통전염병이다. 예방을 위해서는 일반 가정에서 기르는 개와 고양이에 예방접종을 반드시 실시해야 한다.

지원 대상은 생후 3개월 이상인 개·고양이를 소유하고 있는 은평구 주민이다. 접종비용은 백신 및 시술비용을 포함해 한마리 당 5000원으로, 2만5000원 내외인 시중 시술비보다 훨씬 저렴하게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예방접종 참여 병원은 총 40곳으로 은평구 소재 동물병원이다. 은평구 수의사회와 협력을 통해 은평 지역 동물병원 대부분이 참여한다. 참여 동물병원은 구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접종을 희망하는 주민은 참여 동물병원 가운데 원하는 곳을 방문하면 된다. 다만 개의 경우 동물보호법에 따라 동물등록을 마친 경우에 한해 예방접종이 가능하므로 소유주는 인식표 또는 동물등록증을 지참해 동물병원에 방문해야 한다. 각 동물병원에 배부된 예방약이 조기에 소진될 수 있어 가능한 빠른 시일 내 예방접종을 받거나 동물병원에 문의한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은평구 보건소 보건위생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

섹션별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핫 이슈

    ECO 뉴스

    more

    환경신문고

    more

    HOT포토